로그인 회원가입 장바구니 주문배송조회 고객센터
과월호신청
Home> 뉴스&칼럼 > 주간 낚시레터
8월의 낚시 어종 여름 진객, 보구치
2019년 07월 4째 주 19 12615

8월의 낚시 어종

여름 진객, 보구치


  ‘백조기’로 불리는 보구치는 살이 연해 회는 큰 맛이 없지만 구이나 찜 매운탕으로 요리하면 밥도둑이 따로 없다. 값비싼 참조기 맛에 미치진 못하지만 그래도 조기 혈통이라 냉동된 일반 시장 생선에 비할 바는 아니다. 여름철 서해와 남해 배낚시에서 쉽게 낚을 수 있고 한 번 떼를 만나면 푸짐하게 낚을 수 있는 게 장점이다.

  ■ 시즌과 낚시터
  충남 서천, 보령 앞바다에서 7~9월경에 보구치 어장이 형성되며 격포 앞바다나 여수, 거제도에도 비슷한 시기에 어장이 형성된다. 보구치는 맨바닥, 부세는 여밭에서 잘 낚이는 특징이 있다.

  ■ 장비와 채비
  보구치는 씨알이 큰 물고기가 아니기 때문에 장비는 크게 중요하지 않다. 채비를 내리고 올릴 수 있으면 된다. 주꾸미낚시에서 쓰던 장비를 그대로 써도 상관없다. 2.4~3m 길이의 중경질 선상낚싯대에 5~6호 나일론줄, 또는 1.5합사 전후 원줄이 감긴 배낚시용 장구통릴을 사용하며 바늘 두 개 달린 가지 채비를 사용한다. 가지채비는 현지 낚시점에서 판매한다. 봉돌은 30~60호, 미끼는 청갯지렁이를 쓴다.

  ■ 낚시 방법
 보구치낚시의 난인도를 굳이 설명하자면, 망둥이낚시보다 ‘약간 까다로운’ 수준으로 봐도 무방하다. 망둥어는 밑걸림이 없는 뻘밭에 단순 고패질로 낚는데, 보구치는 망둥어 포인트보다 약간 더 깊고 가끔 밑걸림이 잦은 여밭도 노린다는 게 차이점이다. 봉돌을 바닥을 찍는 고패질만 할 줄 알면 누구나 쉽게 입질을 받아낼 수 있다.

  ■ 요리
 보구치는 소금간을 해서 그늘에 말렸다가 굴비처럼 두고두고 먹는다. 갓 낚은 보구치는 프라이팬에 튀기거나 매운탕을 끓인다. 보구치 매운탕은 국물이 얼큰하고 살점이 입안에서 사르르 녹기 때문에 해장용으로 일품이다. 매운탕감은 염장을 하지 말고 냉장해야 생물 특유의 진국이 우러난다.

(사진 설명)
1.보구치 배낚시를 즐기고 있는 낚시인들.
2.아이스박스에 채워진 보구치.
3.보구치 배낚시 채비
4.초장과 채소를 버무린 보구치 회무침.








  ■ 영양학
 조기는 동의보감에 기운을 북돋아주는 물고기라고 해서 조기(助氣)라고 불렀다고 적혀 있는데, 보구치 역시 원기 회복과 성장기 어린이의 성장발육에 좋고, 비타민 A, D가 풍부해 야맹증과 피로회복, 전립선 강화에 좋다. 요도 결석 배출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다.

  ■ 시장 가격과 구입방법
 보구치는 금세 죽어서 활어는 보기 힘들고 선어로 판매한다. 여름이면 그물에 걸려든 보구치가 수협 위판장에서 매일 거래되는데, 근래엔 어획량이 많지 않아 대부분을 중국에서 수입하고 있다. 중국산과 국내산 보구치는 외형상으로는 구분하기 힘들다. 하지만 국내산을 구입하려면 여름 시즌 보령과 대천 등 수협에서 운영하는 위판장을 찾으면 된다. 이곳에서는 당일 그물에 걸려든 보구치를 경매하기 때문에 국내산이라고 보면 틀림없다. 그에 비해 일반 어시장에서 파는 보구치는 중국산이 대부분이다. 국내산 보구치 거래 가격은 1상자(50~60마리)에 4~6만원, 중국산은 이보다 10~20% 싸게 유통되고 있다.

  ■ 낚시터와 낚시방법
 조기류 중 낚시대상어로 인기가 높은 보구치는 주로 10~30m 수심의 사니질 바닥에서 잘 낚인다. 사니질 바닥이다 보니 바닥걸림이 심하지 않아 여성이나 아이들도 쉽게 낚시를 즐길 수 있다. 보구치낚시 채비는 우럭낚시와 마찬가지로 가지편대채비를 사용한다. 장비 또한 우럭낚시용 장비와 차이가 없다. 낚싯대가 없어도 배에 비치된 자새로 충분히 낚시를 즐길 수 있다.
줄을 내려서 봉돌이 바닥에 닿으면 고패질을 해준다. 보구치는 바닥에서 약 1m까지 떠서 유영하기 때문에 그 사이에서 채비가 움직일 수 있도록 자연스런 고패질을 해주는 것이 요령이다. 보구치는 떼로 무리지어 다니는 어종이라 한 사람이 입질을 받게 되면 곧바로 그 곳에 채비를 내려 입질을 받을 수 있다. 미끼는 청갯지렁이를 사용한다.
보구치 배낚시는 서천 홍원항, 보령 무창포항, 오천항 등지에서 출항하며 뱃삯은 중식 포함 1인당 7만원, 경남 진해와 거제도의 경우 1인당 5만원선이다.



※ 낚시광장의 낚시춘추 및 Angler 저작물에 대한 저작권 침해(무단 복제, 전송, 배포 등) 시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댓글 0개